•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두동편백마을 두동편백마을 두동편백마을 두동편백마을 두동편백마을 두동편백마을

    산과 들이 어우러진
    전형적인 농촌마을

    깨끗하고 건강한두동편백마을

    건강, 사랑, 행복이 가득한
    우리마을

    사람이

    게시판 보기
    게시일 2020-01-13 07:04:49 글쓴이 전정현 조회수 8

    사람이

    감정이 바닥으로 치달을  땐  깊은 내면의 자기 목소리를 듣지 못한다.
    그래서 가끔 얕은 식견과 판단으로 자기 자신을 해치는 결정을 하고,
    실제로 해치게 되는 경우도 생긴다. 바로 이런 때일수록 누군가와
    이야기를 해야 한다. 진정한 자기 내면의 소리를 듣지 못하고, 생각에
    사로잡힌 섣부른 판단으로 무엇보다 소중한 자신의 가치와 삶을 스스로
    저버리는 일이 없도록 말이다. - 이정미의《심리학이 나를 안아주었다》중에서 -
    * 사람의 감정은 춤을 춥니다.어느 때는 구름 위 하늘로 치솟기도 하고
    어느 때는 나락으로 떨어져 바닥을 칩니다.



    서로에 대한 배려있는 답글은 네티켓의 기본입니다.

    0/300자
    댓글 등록